나경원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나경원(羅卿瑗, 1963년 12월 6일 ~ )은 대한민국의 정치가이며 법조인이다. 자유한국당 소속으로 4선 국회의원이다.

어록[편집]

  • `금감원` 연출, `론스타` 주연의 국민사기극”
론스타의 외환은행 인수에 대해 비판하며, 정경부, 김성미. “(기자수첩)누구를 위한 감원인가”, 《해럴드경제》, 2004년 10월 21일 작성.
  • 이명박 당선인을 옆에서 모셔 보면 자주 말씀이 꼬이는 걸 알 수 있어요. 주어와 술어가 안 맞는 편이에요.
  • 주어를 빼고 말해 자신의 얘기처럼 들리게 하는 경향이 있거든요. 정말 국민에게 설명하기 어려운 점이 있었어요.
대선 후 갈린 두 전직판사의 '명암'”, 《오마이뉴스》, 2003년 2월 12일 작성.
  • 미디어법의 여론조사에 반대하면서 "법안에 국민의 의견을 담아야 한다는 데는 동의하지만 반드시 여론조사라는 방법으로 해야 한다는 데는 동의하지 않는다"며 "여론조사는 맹점이나 허구성이 있기 때문에 여론수렴 방법에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미디어위의 활동이 끝나면 표결처리 한다고 합의했다"며 "여론조사가 여론수렴의 절차라는 논리로 여론조사가 없으면 물리력으로 저지한다는 것은 합의정신을 전면 부정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1]

주석[편집]

위키백과
위키백과에 이 글과 관련된 자료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