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카모토 료마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사카모토 료마

사카모토 료마(일본어: 坂本龍馬(さかもと りょうま), 덴포 6년(1835년) 11월 15일 (1836년 1월 3일) ~ 게이오 3년(1867년) 11월 15일 (1867년 12월 10일))는 도사 번 고시(鄕士) 계급 출신으로, 일본의 무사 겸 사업가이다. 료마는 탈번하여 지사(志士)로서 활동하면서 무역회사와 정치조직을 겸한 가메야마 조합을 세웠고, 이 회사는 훗날 개칭해 가이엔타이가 되었다. 그리고 삿초 동맹의 알선, 대정봉환의 성립 등을 위해 노력하여 에도 막부 타도 및 메이지 유신에 영향을 주었다. 대정봉환 1개월 후, 교토의 여관 오미야에서 료마는 암살당했다. 이러한 업적을 남긴 료마는 시바 료타로의 소설 《료마가 간다》의 주인공으로 등장한 이후, 지명도가 비약적으로 성장하여 에도 막부 말기의 풍운아로서 일본 국민의 인기를 얻었다. 쇄국과 개화의 갈림길에서 과감한 결단으로 역사를 개척한 료마의 드라마틱한 모습은 오늘날 일본인들에게 많은 영감을 주고있다.[1]

출처 없음[편집]

  • 크게 두들기면 큰 답이 나올것이며 작게 두들기면 작은 답을 얻는다.

주석[편집]

위키백과
위키백과에 이 글과 관련된 자료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