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베르 카뮈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이동: 둘러보기, 검색
알베르 카뮈

알베르 카뮈(프랑스어: Albert Camus, 1913년 11월 7일 ~ 1960년 1월 4일)는 프랑스의 철학자, 문학가이다.

출처 없음[편집]

  • 한겨울에야 나는 내 안에 여름이 계속 도사리고 있음을 깨달았다
  • 모든 잎이 꽃이 되는 가을은 두 번째 봄이다.
  • 두려움 때문에 갖는 존경심만큼 비열한 것은 없다.
  • 자살을 할까, 커피나 한잔할까?
위키백과
위키백과에 이 글과 관련된 자료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