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이상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윤이상(尹伊桑, 독문명: Isang Yun, 1917년 9월 17일 ~ 1995년 11월 3일)은 서독과 통일 독일에서 활동한 대한민국 출신의 바이올리니스트, 기타리스트 첼리스트 겸 현대 음악 작곡가이다.

자신의 말[편집]

  • 만일 토요일에 당신 편지를 받지 못하면 일요일은 나에게 퍽 우울한 날이 되오. 당신의 편지가 늦으면 그만치 나의 편지도 늦을 수밖에 없소. 왜냐하면 당신의 편지 받고 답할 거 하여서 띄워야 하니까... 당신은 내가 당신의 편지를 기다리지 않을 만큼 당신에게 무관심하기를 바라오? 아니면 그렇지 않아도 작품에 관한 고민과 장래의 여러 가지 계획 때문에 골치 아픈 나에게 더욱 정신적인 고뇌를 주고 싶어서 하는 짓이오?
1956년 프랑스 유학 중 서로 떨어져 있던 부인 이수자 여사에게 보낸 편지 중
  • 나의 음악은 조국의 예술적·철학적·미학적 전통에서 태어났고, 고향은 나의 창작에 다시없이 귀중한, 정서적인 원천이 되었으며 조국의 불행한 운명과 질서의 파괴, 국가권력의 횡포에 자극을 받아 음악이 가져야 할 격조와 순도 한계 내에서 가능한 최대의 언어 표현을 구사하려고 했다.
  • 내 음악은 한국인이 연주할 때 가장 자연스러울 것이다.

다른 사람의 말[편집]

  • 윤이상은 큰 인물이다. 그래서 그 전체를 얘기하는 사람이 없다. 어떤 사람은 통일운동가로서의 그를 얘기하고, 어떤 사람은 작곡가로서의 그를 얘기한다. 또 다른 사람은 현대작곡가인 그를 주목하고, 다른 사람은 민족음악가인 그를 주목한다. 그의 대강을 짐작하기 위해서는 그러저러한 여러가지 관심들이 모여서 하나의 큰 전체를 이룰 때에야 가능할지 모르겠다. 그만큼 그는 크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이건용 총장
위키백과
위키백과에 이 글과 관련된 자료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