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 스튜어트 밀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존 스튜어트 밀
위키백과
위키백과에 이 글과 관련된 자료가 있습니다.

존 스튜어트 밀(영어: John Stuart Mill, 1806년 5월 20일 ~ 1873년 5월 8일)은 영국의 철학자이자 정치경제학자로서, 논리학, 윤리학, 정치학, 사회평론, 등에 걸쳐서 방대한 저술을 남겼다. 경험주의 인식론과 공리주의 윤리학, 그리고 자유주의적 정치경제사상을 바탕으로 현실 정치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서 하원의원을 지내기도 했다. 그의 공리주의는 대부이자 스승이었던 벤담으로부터 물려받은 것이지만, 여기에 생시몽주의와 낭만주의를 가미해서 나름의 체계로 발전시켰다. 『논리학체계』, 『정치경제학원리』, 『자유론』 등, 전 33권으로 이루어진 전집(Collected Works of John Stuart Mill, University of Toronto Press)이 있고, 그밖에 동인도회사에서 일하면서 집필한 수많은 보고서를 남겼다.

출처 있음[편집]

  • 배부른 돼지가 되기보다는 배고픈 인간이 되는 것이 바람직하다.[1]
  • 가장 명석한 사람들, 지혜와 덕을 겸비한 사람들 중에 종교적 회의론자들이 얼마나 많은지를 알게 된다면 세상은 경악할 것이다.[2]

《대의정부론》[편집]

  • 우리는 우선, 정치제도가 사람이 만든 것이고 (이런 당연한 이야기가 종종 망각의 대상이 되고 있다) 그 기원과 존재 전체가 인간 의지의 결과물이라는 당연한 사실을 기억해야 할 것이다.
    • 제1장 정부 형태의 선택
  • 사람들은 오랜 세월 (아마도 영국에서 자유가 향유되던 전 기간에 걸쳐서) 선한 독재자(good despot)가 존재할 수만 있다면 전제군주정(專制君主政)이 최선의 정부 형태일 것이라고 이구동성으로 이야기해왔다. 그러나 이런 생각이야말로 좋은 정부(good government)라는 개념을 완전히 왜곡하는 대단히 위험한 발상이 아닐 수 없다.
    • 제3장 대의정부가 가장 이상적인 정부 형태이다

각주[편집]

  1. 국정 도서 편찬 위원회 (2009년 3월 1일). 도덕 1. 교육 과학 기술부.
  2. 리처드 도킨스, <<만들어진 신>>, 12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