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춘하

위키인용집 - 인용 모음집.
둘러보기로 가기 검색하러 가기

박춘하(朴春河): 한국 전쟁 당시 제2사단장이었다.

출처 있음[편집]

  • 의정부에서 T34 탱크를 앞세운 인민군에게 무참하게 패배한 2사단 사병들의 대부분이 한강을 헤엄쳐 건너왔어요. 거의 세끼를 굶은 사병들이 헤엄을 치면서도 소총을 버리지 않고 가져왔을 매는 얼마나 고마웠던지…[1]
  • 사병들은 한강을 건너와서는 굶주림과 피곤에 지쳐 밭고랑에 그대로 드러누웠기 때문에 그들에게 을 먹이는 것이 제일 급한 일이었습니다.그러나 취사장비나 부식은 아무 것도 없었지요. 그래서 민가에서 솥을 구해와 밥을 짓고 반찬과 그릇이 없으니 소금에 절인 주먹밥을 만들어 사병들에게 돌렸지요. 이게 6 · 25 때 유명했던 주먹밥의 효시입니다.[2]

주석[편집]

  1. 김동선, 〈돌아온 老兵 “50년6월29일 수원서 맥아더 만났다”〉, 《시사저널》(1991.6.27. 제87호) http://www.sisapress.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28 )
  2. 김동선, 〈돌아온 老兵 “50년6월29일 수원서 맥아더 만났다”〉, 《시사저널》(1991.6.27. 제87호) http://www.sisapress.com/news/articleView.html?idxno=30028 )